로그인 | 회원가입 | 최근에 올라온 글

열관류율 계산 | 투습단위변환 | 전기요금계산


 
 
작성일 : 2016-12-21 15:35:06
담배끊기
 글쓴이 : HVAC
조회 : 189  
 

심심합니다..

전자담배로 바꿔서 절실히 생각날때만 빨고 있지만.. 해서 금단은 크게 불편은 없지만....

계획은 이 습관부터 고쳐보자는게 목적인데 잘 안되는 군요.


분명한건 25년동안 담배를 핀게 하니라 습관을 피웠나봅니다..


심심하다고 해야 하나....

 
  
   다른 분을 위해 SNS를 활용해 주세요.
 
만덕 2016-12-21 23:01:17
 
임금 중에는 정조(1752~1800)가 대표적 애연가로 담배예찬론을 남겼다.

"화기(火氣)로 한담(寒痰)을 공격하니 가슴에 막혔던 것이 자연히 없어졌고,
연기의 진액이 폐장을 윤택하게 하여 밤잠을 안온하게 잘 수 있었다.
쓰임에 유용하고 사람에게 유익한 것으로 말하자면 차나 술보다 낫다고 할 수 있다."

ㅎㅎ
HVAC 2016-12-22 11:32:03
 
만 48세로 가셨네요... ㅋㅋ
딱 제 나이입니다.
만덕 2016-12-22 12:50:54
 
헐~~자대동기  중  69년68인가  ㅋㅋ 햄 이있는디  ㅎㅎ
올해로 알고지낸지  20년되었네요  술  동무  햄  ㅎㅎ근디  만나면  동기라  말 놓음  ㅎㅎ
연배가  비슷해서  걍  주절주절  ㅎㅎ 대전  괘뇽대서  잘  있나몰긋네  ㅎㅎ
HVAC 2016-12-22 23:46:10
 
오늘 비오고 나서  날이 추워지네요...
햄??? 항상 헷갈립니다... 사투리 인가???  아님 낮술??? ㅋㅋ
만덕 2016-12-23 00:13:20
 
형님=행님=해마=햄
청문회가  밤 잠  설치게  만드네요  ㅎㅎ
수고하세요^^
HVAC 2016-12-23 08:58:52
 
ㅋㅋ 그렇군요.. 행님까진 압니다...
이름 패스워드
(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.) ☞ 첨부파일